오늘:0|어제:0|전체:343,924|회원:119 (0)|게시물:4,511 (0)|댓글:24,990 (0)|첨부:14,472 (0)
2009.03.06 10:18

[출석]3/6

조회 수 8597 추천 수 0 댓글 9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
연우는 뭘 잘 못 먹었는지 새벽 내동 구토에... 전 백년만에 몸살 감기가 오는거 같습니다.

환절기 건강 주의 하시고

늘 변함 없이 즐거운 주말/휴일 되세요~ ^^
  • profile
    임동관 2009.03.06 10:22
    핫...감기라...빨랑 약먹구 내 보내세여..~~!!
    시즌접으면 그래...ㅎㅎ
  • profile
    서상준 2009.03.06 10:50
    와이프도 똑 같이 얘기 하네요.. ㅋㅋ
  • ?
    임지훈/바카스 2009.03.06 11:03
    우리 다인이도 요즘 기침 감기를 달고 살아요. 어린이 집에서 유치원으로 가고 나서 환경 변화 탓인지 좀 심하네요.
    감기는 뭐니뭐니해도 휴식이 최고!

    상준씨같은 증상은 '시즌 몸살이'라고 난 시즌 초와 시즌 끝난 후 한 번씩 그런 비슷한 증상을 앓아요... ㅋㅋㅋ
    시즌 끝났다고 방심하면 안되고 바로 뭔가 다른 걸로 전환해야 합니다.
    이번엔 농구 시작할 예정이랍니다. 조만간 동호회 모임에도 나갈 예정! ㅋ
  • profile
    서상준 2009.03.06 11:17
    형님 잔차 타셔야죠... 왠 농구...? ㅋㅋ
  • ?
    임지훈/바카스 2009.03.06 11:28
    1991년작 신부의 아버지란 영화가 있어요.
    결혼식 피로연을 마치고 허탈하고 외로운 모습으로 앉아 있던 아버지에게
    딸이 다가와 몇 마디 얘길 나누다 뒷마당 농구대에서 마지막 농구 시합을 하죠.
    아주 오래전부터 해온 농구 시합을...
    두 사람의 농구 장면 사이에 딸은 어리고 아빠는 젊었던 시절부터
    함께했던 농구 장면들이 오버랩되어 지나가요.
    그 장면를 보며 어찌나 감명 깊었던지 '난 나중에 딸을 낳았으면 좋겠다' 했었다니깐요?

    10년도 넘게 해왔는데 요즘 드리블이 잘 안되요.
    다인이 가르치고 같이 하려면 그래도 어느 정도 수준은 유지시켜 놔야죠... ㅋㅋ

    뭐 여러가지 이유로 농구는 보드만큼이나 저에겐 의미있는 스포츠랍니다. ^^
  • profile
    최성군/KOON™ 2009.03.06 12:18
    중학교때 부터 농구 열심히 했는데.. 대학오고 나서 부터는 여건이 안되서 많이 못했는데..
    그나, 그 덕에 키 많이커서 지금 이 키.. ㅋㅋ

    미국의 운동중 부상율 조사에 의하면 농구하고 미식축구하고 1,2위를 다투는데..
    조심해서 하길..

    환절기에는 모두들 건강 조심..
  • profile
    해민아비 백만영 2009.03.06 13:05
    비시즌엔 농구를~!!!!!!!!! 전 탁구치고 있습니다;;
  • profile
    최상혁/티베리움 2009.03.06 13:30
    전 공가지고 하는운동은 다 싫어해요 ㄷㄷ 공이 무서워서 ㄷㄷ
  • profile
    카스탈리엔/최경희 2009.03.06 14:38
    몸이 뽀작해요.
    목/금 이렇게 눈 팡팡 오구
    토/일 놀러갔음 하는 맘이 간절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
833 [출석] 2009. 3. 12 3 서상준 / 연우빠 2009.03.12 8620
832 [출첵] 3. 12(목) 3 4 백만영 2009.03.12 8601
831 이번주 정모 추진해 봅니다 [3.12 목] 9 최성군 2009.03.10 8611
830 [출석] 3.10 화 5 최성군 2009.03.10 8756
829 접니다.. 3 송혁 2009.03.10 8606
828 EXIF 기능이 죽어있었네-_- 4 정우용 2009.03.09 8713
827 [출석] 3.9 월 9 최성군 2009.03.09 8822
826 출사 다녀오겠습니다. 11 김태학 2009.03.06 8734
825 [잡담] 무제 8 서상준 / 연우빠 2009.03.06 8622
» [출석]3/6 9 서상준 / 연우빠 2009.03.06 8597
823 [출첵] 3.5(목) 13 백만영 2009.03.05 8605
822 [잡담] 백 지영 노래 참 좋네요... ㅋㅋ 3 2 서상준 / 연우빠 2009.03.04 9428
821 [ 출석 ] 3/4 12 서상준 / 연우빠 2009.03.04 10488
820 그만 둘라 했더니... 10 서상준 / 연우빠 2009.03.03 8636
819 [출첵] 3.3 삼겹살데이 6 file 최성군 2009.03.03 9128
818 [출첵] 3.2(월) 5 백만영 2009.03.02 8609
817 집근처 마실~ 1 file 서상준 / 연우빠 2009.03.01 8649
816 제가 쓰는 낙관 2 file 김태학 2009.02.28 8593
815 패스트배 수고많으셨습니다. ^^ 5 file 서상준 / 연우빠 2009.02.28 8649
814 혹시... 8 file 서상준 / 연우빠 2009.02.27 8646
Board Pagination Prev 1 ... 69 70 71 72 73 74 75 76 77 78 ... 115 Next
/ 115